식이 유황 효능ㅣ부작용 MSM 황성분 관절 연골에 좋은 건강식품

식이 유황에 대해서.. MBN천기누설ㅣ정태완성형외과 전문의

동의보감에 따르면 몸속 찬 기운을 몰아내고 근육을 튼튼하게 해준다고 기록되어 있는 유황~

흔히 유황하면 유황온천이 생각나거나 오리에게 소량의 유황을 먹여 기른 유황오리를 떠올립니다 식이유황은 유황의 독성을 제거하고 별도의 가공처리를 통해 체내에 유황성분을 보충할 수 있도록 만들어진 것입니다 메틸, 설포닐, 메탄의 줄임말 MSM이라고도 불리는 유황성분은 근육, 머리카락, 손톱을 키우는 필수성분이지만 체내에서는 합성되지 않고 나이가 들면 점점 감소하기 때문에 최근 식염과 같은 식품을 통해 황성분을 섭취할 필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1960년대 미국 제지공장에서 연구원으로 있던 스탠리 제이콥 박사가 소나무의 염증이 빠르게 낫게 된다.

흔히 유황하면 유황온천이 생각나거나 오리에게 소량의 유황을 먹여 기른 유황오리를 떠올립니다 식이유황은 유황의 독성을 제거하고 별도의 가공처리를 통해 체내에 유황성분을 보충할 수 있도록 만들어진 것입니다 메틸, 설포닐, 메탄의 줄임말 MSM이라고도 불리는 유황성분은 근육, 머리카락, 손톱을 키우는 필수성분이지만 체내에서는 합성되지 않고 나이가 들면 점점 감소하기 때문에 최근 식염과 같은 식품을 통해 황성분을 섭취할 필요성이 강조되고 있는 1960년대 미국 제지공장에서 연구원으로 있던 스탠리 제이콥 박사가 소나무의 염증이 빠르게 낫게 된다.

식물성 황성분은 마늘, 양파 등 향신료에 포함되어 있지만 마늘 5kg에 들어있는 황성분은 단 5mg에 불과하여 하루 권장섭취량인 최대 2,000mg을 충족시키기에는 턱없이 부족하므로 황성분을 포함한 식물성 식품과 식황을 함께 섭취하는 것이 권장량을 충족시키는 데 도움이 됩니다.

식이 유황은 통증과 염증을 초래하는 COX-2 물질의 생성을 억제해 주지만

무릎 관절염 환자를 대상으로 식이 유황을 섭취하게 하면 관절염 통증 정도가 58에서 43.4로 14.6 감소하고 관절 불쾌감 지수도 51.5에서 35.8로 15.7이나 감소한다는 연구 결과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염증을 줄이고 관절의 유황 성분을 채우는 데 도움이 되는 식이 유황~실제로 중증도 관절염을 앓고 있는 환자에게 식이 유황을 섭취하게 하면 관절통과 부종을 줄이고 관절 기능을 향상시킨다는 연구결과가 있습니다.

식이 유황의 부작용 유황 성분은 타닌 성분과 만나면 흡수율을 저하시키므로 식이 유황을 마시기 전후에 타닌 성분이 들어 있는 커피 섭취를 피하는 것이 좋다.

과다섭취 시 구역질과 복통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식약처 기준 하루 섭취량인 1500mg~2000mg 정도를 섭취하는 것이 적당합니다.

와주셔서 감사합니다와주셔서 감사합니다

error: Alert: Content selection is disabled!!